Express Entry 100차 Draw - 최근 경향과 전망

작성자
hanwoodcanada
작성일
2018-10-16 16:49
조회
247

Express Entry 100차 Draw


- 최근 경향과 전망


지난 9월말 Express Entry 100회째 선발이 있었습니다. 2015년1월 시작된 Express Entry는 캐나다 경제이민 시스템의 중심으로 자리잡은 지 오래되었고 최근 100회를 맞이하면서 더욱 그 위치를 단단히 다졌습니다.


연방전문인력이민 (Federal Skill Worker), 캐나다경력이민 (Canadian Experience Class), 연방산업기능인력이민 (Federal Skilled Trades Class) 등 세가지 연방이민 프로그램을 하나의 시스템하에 묶어 운영하는 EE는 이번 100회 선발이 있기까지 약 3년반동안 총 213,000명에게 영주권신청초청서(ITA)를 발행했습니다.


잘 알려진 바와 같이, EE는 나이, 경력, 학력, 언어 등 인력평가요소를 점수화하여 고득점자를 우선 선발하는 제도입니다. EE를 통한 영주권신청자는 시행 첫해인 2015년의 9,800명에서 시작해 시행 3년만인 2017년 65,420명으로 늘었고, 향후 3년간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입니다.


캐나다정부는 2017년 11월 발표한 이민3개년 계획안에 따라 2018년 74,900명, 2019년 81,400명, 2020년 85,800명에게 EE를 통해 영주권을 발행하겠다는 목표를 세워두고 있습니다.


100회를 거치는 동안 EE제도의 변화와 합격자들의 추이를 살펴볼 때 큰 변화는 상위랭킹 합격자들의 직업입니다. 시행 첫 두해동안 직업순위 top 5 속에는 Food Service Supervisor와 Cook이 있었습니다. 한편 2017년 직업순위를 보면 FSS는 14위, cook은 28위로 밀려나있습니다. 2017년의 top 5 리스트는 아래와 같습니다.


Information Systems Analysts and Consultants

Software Engineers

Computer Programmers and Interactive Media Developers

Financial Auditors and Accountants

Administrative Assistants


이같은 현상은 2016년 11월 발표된 CRS채점기준변경에 따른 결과입니다. 이민성은 당시 LMIA에 근거한 현지 job offer취득자에게 600점을 부여하던  당초 방식을 50점 내지 200점으로 대폭 낮추었습니다. 이에 따라 절대적 우위에 있던 캐나다 현지 취업자들의 우세가 사라졌고, 반면 캐나다취업없이 해외에서 자신의 스펙점수만으로 경쟁하던 이민희망자들은 상대적으로 유리해 졌습니다. 그 결과 위와 같은 고학력 전문직, 그중에서도 영어가 우세한 IT인력들이 대거 ITA를 받는 현상이 나타났습니다.


현재의 상황은 당초 이민성이 의도했던 바대로 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2016년 11월의 EE제도 변경안은 캐나다정부의 전격적인 조치였습니다. 그 이전의 EE 점수산정방식은 캐나다 현지에서 요식업 등 서비스업에 종사하는 직업군들에게 유리했습니다. 이에 따라 합격자의 다수가 당초 기대와 다르게 요식업 종사직군으로 나타나자 서둘러 방식을 변경했고 현재에 이르게 된 것입니다.


또한가지 눈에 띄는 현상은 선발규모가 커지고 있는 점입니다. 시행초기 수백명대에서 최근의 매회 선발규모를 보면 4,000명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인 2018년9월5일의 선발인원은 총 3,900이었고 2020년까지의 3개년 목표치 달성을 위해 이같은 규모는 당분간 계속되거나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선발규모의 대규모화는 곧 점수의 하향추세를 동반할 수 있어 합격점도 계속 낮아질 것으로 예측할 수 있습니다.


한편 근래 몇해동안 나타난 것으로 거의 모든 주정부에서 마련하고 있는 EE지원 주정부이민 프로그램들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2017년의 경우만 보아도 13,528명이 주정부와 연계된 EE를 통해 영주권을 받았습니다


최근에는 앨버타주가 EE연계 프로그램을 탄생시켰고, 매니토바, 노바스코샤, PEI등도 EE프로그램을 정비해 발표했습니다. 노바스코샤주 프로그램은 EE pool내에서 노바스코샤주내 인력이 부족한 직군을 특정해 선발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지난 8월 선발한 직군은 Early Childhood Educator로서 EE내 합격점수와 무관하게 선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온타리오주의 EE연계 Human Capital Priorities Stream역시 과거 EE내 400점을 최소점으로 선발하던 방식을 바꾸어 주정부이민국장 재량하에 최소점을 탄력적으로 조정하는 방식으로 바꾸어 운영하기 시작했습니다. 최근 발표된 합격점을 보면 온타리오 쟙오퍼소지자에 한해 350점까지 낮아졌고 불어사용자에 대해서는 351점으로 낮아졌습니다.


Express Entry는 연방고유의 선발방식을 통해 경제이민시스템의 주축으로 운영되고 있음은 물론이고, 각주정부와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더욱 많은 수의 이민신청인들이 혜택을 볼 것으로 전망됩니다. 각주정부에서 마련한 다종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면밀히 살펴 자신에게 맞는 프로그램을 찾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2018.10.15)


본 칼럼은 법적 자문이 아닙니다. 독자들께서는 이를 감안해 이해하시기 바라며, 보다 상세한 내용과 자문이 필요하시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시길 권합니다.


최장주

캐나다정부공인 이민컨설턴트

welcome@hanwood.ca

(800) 385-3966

전체 21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긴급속보- 한우드 이민 제공] AINP 변경 사항
hanwoodcanada | 2018.11.01 | 추천 0 | 조회 241
hanwoodcanada 2018.11.01 0 241
공지사항
한우드 캐나다 이민만화_요리사의 삶
hanwoodcanada | 2018.08.10 | 추천 0 | 조회 875
hanwoodcanada 2018.08.10 0 875
공지사항
[200회 특집] 캐나다이민 제도 개요
hanwoodcanada | 2018.08.07 | 추천 1 | 조회 1996
hanwoodcanada 2018.08.07 1 1996
209
캐나다와 미국의 사업이민 - 벤처사업 최근 동향
hanwoodcanada | 2018.11.29 | 추천 0 | 조회 35
hanwoodcanada 2018.11.29 0 35
208
사스카추완 주정부이민 프로그램 - 최근 현황
hanwoodcanada | 2018.10.29 | 추천 0 | 조회 181
hanwoodcanada 2018.10.29 0 181
207
한우드이민 제공 캐나다 이민 Q&A (30)
hanwoodcanada | 2018.10.18 | 추천 0 | 조회 202
hanwoodcanada 2018.10.18 0 202
206
Express Entry 100차 Draw - 최근 경향과 전망
hanwoodcanada | 2018.10.16 | 추천 0 | 조회 247
hanwoodcanada 2018.10.16 0 247
205
한우드이민 제공 캐나다 이민 Q&A (30)
hanwoodcanada | 2018.09.27 | 추천 0 | 조회 311
hanwoodcanada 2018.09.27 0 311
204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2 - 이민성 방침
hanwoodcanada | 2018.09.16 | 추천 0 | 조회 431
hanwoodcanada 2018.09.16 0 431
203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 - 예상 및 대책
hanwoodcanada | 2018.08.27 | 추천 0 | 조회 476
hanwoodcanada 2018.08.27 0 476
202
한우드이민 제공 캐나다 이민 Q&A (29)
hanwoodcanada | 2018.08.23 | 추천 0 | 조회 253
hanwoodcanada 2018.08.23 0 253
201
AINP Q&A - 주요 변경내용
hanwoodcanada | 2018.08.13 | 추천 0 | 조회 650
hanwoodcanada 2018.08.13 0 650
200
AINP 변경안 시행 - 무엇이 달라졌나?
hanwoodcanada | 2018.06.25 | 추천 0 | 조회 634
hanwoodcanada 2018.06.25 0 634